HOME > 뉴스 > 전체기사
기사검색 :
국악의 고장 영동, 국악방송 ‘ON AIR’
국악·음악정보 송출, 영동의 영상콘텐츠 제작

 영동군에 아름다운 우리소리가 가득 울려 펴진다. 13일 국악방송이 본격 송출됨에 따라 영동에서도 국악방송을 들을 수 있게 됐다. 국악방송은 주파수 FM 99.3MHz를 통해 하루 24시간 들을 수 있다. 수신 가능 지역은 영동군 전역과 옥천군 일부 지역이다.
국악방송은 전통·창작 국악 보급과 국악의 대중화를 위해 지난 2000년도 설립된 국악 전문 공영 라디오 방송국이다. 충북지역 방송서비스를 위해 2016년부터 주파수 환경, 방송시설 설치환경 등 조사를 해왔으며, 최근 영동과 충주가 국악방송 허가를 확보했다. 지난해 12월부터 국고보조금 3억원이 투자돼 영동읍 회동리 무량산 부근에 방송시설 설치공사를 했으며, 올 2월 시험방송을 거쳐 이달 13일부터 정식으로 국악과 음악 정보가 송출된다. 대전국악방송을 통해 영동의 영상콘텐츠 제작, 향토음원 녹음 사업 등 전통문화콘텐츠 개발과 보존, 홍보업무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 2019-03-13 (수) 18:28 ( 1081 호)


 

 

 

 

 

영동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투고 | 디카갤러리 | 자료실 | 자유게시판

▦ 370-801 충북 영동군 영동읍 영동시장4길 26 (영동읍 계산리 564 번지)  ▥ 발행인 : 서진성  
▩ ☎ 043-744-2318, 744-7533  ▧ FAX 043-743-3049
Copyright ⓒ 2000.
ydnews.co.kr.  All Rights reserved. mailto : yd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