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기사
기사검색 :
슬기로운 남매 심폐소생술 아이구해
황간고 박지산·박지수 교회주차장에 쓰러진 4세 남아 구

황간고등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인 박지산(17)과 누나 박지수(19.순천향대 간호학과) 남매가 교회주차장에 쓰러져있던 아동을 심폐소생술로 구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들 남매는 지난 7일 오후 1시20분경 교회에서 예배를 마치고나오던 중, 주차장에 쓰러져 있던 남자아이(4세)를 발견하고 즉시 119에 신고했다. 이어 아이가 호흡이 없자 119구급대 도착 전 즉시 심폐소생술을 시도해 아이의 숨결을 살려냈다. 그리고 119구급대가 도착하자 아이를 인계했고, 다행히 아이는 건강을 되찾아 특별한 이상 징후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슬기로운 박씨 남매는 동생 박지산이 현재 황간고 RCY단원이며, 누나인 박지수도 황간고 RCY 출신이다. 특히 박지산은 지난해 7월 영동군응급처치법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받은 바 있다. 남매는 작은 일이 너무 알려지는 게 부끄럽다며 “평소 배운 심폐소생술이 한 생명을 살릴 수 있다는 것을 실제로 깨달았다”고 말했다.


■ 2019-04-10 (수) 15:44 ( 1085 호)


 

 

 

 

 

영동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투고 | 디카갤러리 | 자료실 | 자유게시판

▦ 370-801 충북 영동군 영동읍 영동시장4길 26 (영동읍 계산리 564 번지)  ▥ 발행인 : 서진성  
▩ ☎ 043-744-2318, 744-7533  ▧ FAX 043-743-3049
Copyright ⓒ 2000.
ydnews.co.kr.  All Rights reserved. mailto : yd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