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기사
기사검색 :
‘갑작스런 위기, 긴급지원제도 활용하세요’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생계비·의료비·교육비 지원
영동군, 긴급지원으로 어려운 이웃에게 희망 전달

영동군은 갑작스러운 사고 등으로 인해 위기상황에 처한 저소득층 가구의 생활 안정을 돕고 따뜻한 복지 실천에 앞장서기 위해 긴급지원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긴급지원제도는 주 소득자가 사망·실직·폐업·행방불명 등으로 소득을 상실하거나 중한 질병 또는 부상을 당해 의료비 마련이 어려운 세대에 생계비, 의료비, 교육비 등을 지원하는 제도이다.
지원대상은 기준 중위소득 75%(1인 123만9천원, 4인 335만원)이하, 농어촌 기준 1억1백만원 이하, 금융재산은 5백만원이하(주거지원은 7백만원 이하) 기준에 모두 적합해야 한다. 단 기준초과자라 하더라도 위기상황에 대한 종합적 판단에 따라 지원할 수 있도록 한시적으로 긴급지원심의위원회를 열어 탄력적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무엇보다 긴급지원제도를 알지 못해 도움을 받지 못하는 가구가 없도록 소식지, 전광판, 홈페이지 등 다양한 매체로 홍보활동을 벌여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주력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지역민들도 어려운 이웃을 발견할 경우 영동군 희망복지지원팀(☏740-3581~4), 읍면사무소 주민복지팀로 적극 연락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은 긴급생계비와 의료비 등 월평균 130명의 군민에게 3800여만원을 지원하며 복지공동체 형성에 앞장서고 있다.


■ 2019-04-10 (수) 15:46 ( 1085 호)


 

 

 

 

 

영동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투고 | 디카갤러리 | 자료실 | 자유게시판

▦ 370-801 충북 영동군 영동읍 영동시장4길 26 (영동읍 계산리 564 번지)  ▥ 발행인 : 서진성  
▩ ☎ 043-744-2318, 744-7533  ▧ FAX 043-743-3049
Copyright ⓒ 2000.
ydnews.co.kr.  All Rights reserved. mailto : yd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