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기사
기사검색 :
금연제도 정착, 공중이용시설 금연 합동단속
공공청사· 의료시설· PC방· 당구장 등 141곳 대상
금연구역 내 흡연자, 시설위반 사업주 과태료 부과

영동군은 공중이용시설에 대한 전면 금연제도 정착을 위해 2019년 상반기 금연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5월 14일부터 23일까지 열흘간 공중이용시설과 조례지정구역 등 141개소를 대상으로 주·야간 단속을 벌인다. 담당공무원을 비롯해 금연지도원, 경찰공무원, 외식업중앙회 영동군지부와 합동 단속반을 편성해 단속에 나서고 있다. 주간에는 공공청사, 의료시설, 학교, 버스정류소 등과 같은 공중이용시설과 조례지정구역을 대상으로 단속을 벌인다.
야간에는 PC방 및 당구장 등 실내체육시설을 집중적으로 단속할 예정이다. 작년 12월 31일부터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에 따라 시행중인 유치원과 어린이집 시설경계 10미터 이내에서의 흡연행위도 점검 대상이다.
주요 점검 내용은 금연구역임을 알리는 표지판·스티커 부착 여부, 시설 내 흡연실 설치시 밀폐된 공간으로 설치되었는지 여부, 환기시설 설치 여부 등이다. 또 흡연실 설치기준과 시설 이용자에 대한 금연구역에서의 흡연행위도 지도 단속한다. 시설위반 사업주는 1차 170만원, 2차 330만원, 3차 500만원의 과태료가 부관된다. 또 공중이용시설에서 담배를 피우면 10만원, 조례지정구역에서 흡연을 하면 3만원의 과태료가 각각 부과된다. 박인순 보건소장은 “이번 지도·단속을 통해 공중이용시설 전면 금연제도가 완전 정착될 수 있도록 강력한 지도단속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 2019-05-15 (수) 15:55 ( 1090 호)


 

 

 

 

 

영동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투고 | 디카갤러리 | 자료실 | 자유게시판

▦ 370-801 충북 영동군 영동읍 영동시장4길 26 (영동읍 계산리 564 번지)  ▥ 발행인 : 서진성  
▩ ☎ 043-744-2318, 744-7533  ▧ FAX 043-743-3049
Copyright ⓒ 2000.
ydnews.co.kr.  All Rights reserved. mailto : ydnews@naver.com